지난 여름부터 아들 녀석 테니스 레슨을 시작했습니다. 그전까지는 아직 좀 어리다고 생각이 들기도 했고, 이제 키가 좀더 커서 라켓을 잡고 휘두르는 게 그렇게 불안해보이지가 않더라구요. 제가 멤버로 있는, Tr-City Court Club에 테니스 코치가 몇명 있는데, 우선은 children을 주로 가르치는 Curtis 코치한테 개인 레슨을 몇번 받았습니다. 그런 다음, 그룹레슨으로 매주에 한번씩 배우는데요, 그렇게 몇달을 치다가, 지난 12월 중순에 드디어 코치들이 아들 녀석으로 초보자 그룹에서 빼서 중급자 그룹으로 옮기더라구요. 중급자 그룹은 이제 그래도 게임은 할 수 있다라는 의미인데요...

그러던 어느날 갑자기 코치한테 메세지가 와서 아들을 토너먼트에 참가시킬 의향이 있냐고 물어보더라구요. 저는 처음에 말도 안된다고 생각해서, 당연히 안한다고 생각하는데, 코치는 상당히 했으면 좋겠다는 눈치더라구요. 나중에 알게 된 사실이었는데, 이렇게 쥬니어 단식 토너먼트는 1년에 한번 뿐이라서, 이번에 한번 해보지 않으면 내년 12월까지 기다려야 한다고 코치가 만났을때 이야기 하더라구요. 이렇게 한번 토너먼트 게임들을 해 보면, 자기가 어떤 부분을 어떻게 배우고, 연습해야 하는지 더 잘 알게 될거라고 코치가 그러더라구요. 그렇지만, 이제 막 초보자반을 졸업한 키작은 아이가 어떻게 토너먼트를 할까 참 의아했습니다.

일단 금요일 오후에 오라는 시간까지 아들녀석을 데리고 갔습니다. 토너먼트는 이틀에 걸쳐서 진행이 되는데요, 총 4개의 큰 그룹으로 나눠져있더군요. 14세 미만 남/여, 18세 미만 남/여. 첫날은 랜덤하게 각 그룹에서 다시 두 소그룹으로 나눠서 각 소그룹내에서 5 게임만 하는 point 경기를 5-6번씩 해서, 참가자들의 순위를 정합니다. 아들녀석은 11살밖에 안되는데, 머리 하나가 더큰 애들이랑 같은 소그룹이라니.. 하하..

암튼 도착을 하자마자 기념사진을 촬영했습니다. 우리 아들은 아직 테니스 가방도 없는데, 온 참가자들은 다들 가방도 멋있고, 옷도 멋있고.. 하하.. 조만간 하나 사줘야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4세 미만 남자 그룹의 순위결정을 위한 대진표. 총 13명이 참가했네요.
단식 경기이기때문에 경기수가 상당히 많아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두번째 코트에서 아들녀석 경기하는데, 엄청 큰 형이랑 하네요.. 암튼 포인트 경기에서 5전 전패를 했습니다. 쉽지 않지요. 이제 막 초보자 클래스를 떠나서 중급반에 들어왔는데, 어떤 아이들은 벌써 서브가 다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후 3시 30분부터 저녁 8시까지 하는데요.. 그 사이에 클럽에서 Costco 피자를 주네요. 여기에 이미 경기를 하는 아이들은 다들 서로를 잘 알더라구요. 계속 같이 운동하고 레슨받고 연습하고 그러니깐, 당연하겠지요. 그러니까 다들 축제처럼 즐기면서 하는데, 우리 아들 녀석은 친한 사람이 아무도 없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때가 아마 3패 후일건데, 눈물젖은 피자를 먹고 있습니다. 하하
사용자 삽입 이미지
 
토요일은 아침 8시부터 오후 1시까지입니다. 뭐 골프만큼 시간이 소요가 되네요. ^^ 어제 경기 결과들을 바탕으로 시드배정이 된 토너먼트 스케쥴이 붙어있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뭐 가장 못했을것이니, 강한 아이랑 첫 게임이 시작이 되었겠지요? 이거 대진표가 상당히 과학적으로 잘 만들어져있던데요? 이거 만든 사람 천재입니다. 모든 선수들이 졌다고 집에 가는게 아니라, 지던 이기던 다들 누구랑은 어떻게든 경기를 하도록 되어있습니다. 물론 계속 이겨서 1등이 되면 깔끔하게 집에 가겠지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토너먼트 첫게임. 좀 키가 작아보이던데, 하.. 엄청 잘 치네요. 꽤 어릴적부터 시작을 했나 봅니다. 토너먼트 게임은 6게임 1세트로 진행됩니다. 물론 져서, 패자부활전 라인으로 갔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실 패자-패자 부활전에서 이길번하기도 했는데, 뭐 이기기를 바란다는게 잘못된 욕심이죠. 이제 막 서브넣고 게임하는 수준인데...  결국 모든 게임은 전패로 토너먼트를 마쳤습니다. 끝나고 나서 이친구가 뭐라고 조언을 해주는건지 모르겠습니다. 하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암튼, 끝나고 이야기를 해보니 아들 녀석 테니스에 대한 관심이 더욱 커졌습니다. 내년 겨울 토너먼트에서는 당연히 몇번은 이길 수 있겠지요? 조만간 테니스 가방이나 하나 사줘야겠습니다. 저도 많이 배웠네요, 여기서 어떻게 쥬니어 테니스 토너먼트를 진행하는지...
2018/12/22 22:15 2018/12/22 22:15
crinite 이 작성.

Trackback URL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


당신의 의견을 작성해 주세요.

« Prev : 1 :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 287 : Next »